본문 바로가기

연예 이야기

김준수 "음주운전해도 실력만 좋으면 된다"발언, 박유천 두둔?

김준수 "음주운전해도 실력만 좋으면 된다"발언, 박유천 두둔?

 

 

아이돌 그룹에서 개인의 실수나 잘못은 개인의 문제이기도하지만

그와함께 아이돌 그룹의 존망의 문제가 되기도합니다.

슈퍼주니어의 강인같은경우도 그룹 명예를 실추시켰듯..

최근 JYJ 박유천 성폭행, 성매매 피소 사건 역시 그러하죠.

 

박유천에 대한 대중들의 비난이 쏟아지면서..

3인조그룹인 JYJ의 다른멤버 김재중, 김준수에 대한 관심도 쏟아지는데요

박유천때문에 안타깝다는 의견도 반이지만

김재중 팬폭행 등등.. 남은 멤버들의 과오를 찾아내는 글들도 많지요.

[연예 이야기] - 박유천 팬폭행 + 김재중 폭행&욕설.. JYJ 사생팬 만행

[연예 이야기] - 박유천 성폭행, 텐카페 유흥주점 여성 '속옷 증거로 제출"

그런가운데.. 박유천 김재중이 팬을 폭행한 전적,

팬에게 욕설을한 전적이 밝혀지면서 그래도 청정지역(?)이었던

김준수의 발언 하나하나도 다시 주목받고 있는상황인데요

김준수 소신 발언 어록 역시 작은 논란이 되고있더라구요.

김준수는 축구를 좋아해서 연예인 축구단 소속이기도한데요

이에 관해서 작은 망언을했네요.

"축구선수는 연애를해도되고 욕을해도 된다.

심지어 음주운전을해도 경기에 나갈수있다.

연예인은 실력이 아무리 좋아도 이미지 안좋으면 끝이다"

물론 김준수의 말이 틀린건 아니지만요..

 

어릴때부터 동방신기 활동하면서

하고싶은거 못하고 남들처럼 못산게 쌓여있겟지만

그렇게 살아왔기에 지금 제주도에 토스카나 호텔을 짓고

호텔의 대표자로 수많은 부동산과 재산을 모으게 된것일텐데요..

음주운전을 해도 자유롭다는 그릇된 발언을 하면서

연예인이 아니었으면 축구선수를 했을거라는 김준수..

잘못은 아니되 약간의 말실수 정도로 봐야할듯?

그러면서 sm과 갈라서게 된 계기,

지금의 씨제스 소속사 백창주 대표 아래로 들어가게된 계기도

말이 많더라구요.

sm과 불화의 발단이 화장품 사업이었는데

그 화장품 사업을 젤먼저 시작한게 김준수였다는 말도있고요

소송에 제일 확고하게 임한것도 김준수와 부모님이었다는 말도 있고요.

참 이번일이 JYJ로서는 치명타이긴 치명타이구나 싶어요.

그간 sm과의 사이에서 피해자 캐릭터가 있었는데 말이죠.

 

2015년 시아준수 서울 팬미팅인데요

"동방신기 시절 팬보다 지금팬이 더 예쁘다"라는 발언도 했었어요.

 

그런데 이런거 하나하나 깔려고 모아보면 나쁘게 보일수도 있지만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적도 없고, 이미지가 제일 좋은것도 역시 김준수.

실제로 sm과는 부당한 불공정 계약이기도 했고요.

박유천 사건이야 본인 처신과 자기관리문제이니..김준수 잘못은 아니고요.

혹자는 JYJ도 박유천처럼 같이 유흥업소 다니는 끼리끼리 아니냐고 후려치기도 하시는데..

친구고 그룹이라고해서 모두 완벽하게 일치되지는 않거든요.

실제 행보를 봐도..김준수는 하니와 열애설 스캔들 말고는 뭐

좋은거든 나쁜거든 막 화제가 된적이 별로 없기도 하고요.

아! 아키에이지 하다가 람보르기니 인증한 정도? ㅎ

게임이랑 차 덕후인거 같던데.. 유흥쪽으로 문란하진 않은듯.

sm 나가면서 슈주 성민, 신동등이 욕을하기도했고

블랙비트 출신의 안무가 심재원과 보아 역시 sm의 편에서 비난했지만..

그래도 김준수 만큼은 청정지역인게 맞는것 같네요.

실력보다 이미지다  이것도 아쉬움을 토로한것뿐이지

비유가 강하다고해서 틀린말 한것도 아니고..

[연예 이야기] - 엑소 크리스 우이판, 침대위 도촬사진 유출.. 여자친구?

[연예 이야기] - 테디 한예슬 결혼 임박? 67억 신혼집, 정몽선 현대회장 집에서..

[일상 이야기] - 에릭 키티덕후 ] 박도경이 서해영보다 좋아한다는 키티부채 ㅋㅋ

[연예 이야기] - yg 걸그룹 리사, 라리사 마노반 태국인 멤버공개

  • 1 2016.07.02 05:56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JjRosaline 2016.09.30 02:49

    다른 내용은 잘 읽었습니다만 SM과의 불화의 시작이 화장품 사업은 아닌데요? 엄연히 소송의 본질은 불공정 계약과 이를 합의할 수 있을 마땅한 위치가 아닌, 갑에게 구속되어 있는 을의 위치였고 이를 사람들이 곧이 곧대로 받아들이지 않게 하기 위해서 SM이 퍼뜨린 게 화장품 사업입니다. 실제로는 소송과는 아무런 관련도 없고, 이에 대해서는 법원의 판결로도 아무런 상관이 없다는 게 밝혀진 바 있습니다. 당시 화장품 사업에 관한 내용으로 악플을 달던 사람들은 모두 불기소 아니면 처벌 받았구요. 화장품 사업을 준수군이 먼저 시작한 건 맞으나 SM과의 불화나 소송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음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리고 싶네요.

  • jiyoon 2016.10.25 02:4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익명 2016.11.25 02:44

    비밀댓글입니다

  • ㅇㅇ 2017.06.09 18:27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