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보신 음식이라서 기력딸릴때마다 생각나기도 하지만

딱히 어떤 행사가 아니더라도 간간히 생각나는 음식 삼계탕~

집에서 해먹기 어려운 요리는 아니지만- 하기 귀찮은것도 있고

또 먹고나면 닭뼈 처리하기 귀찮아서 그런지 나가서 사먹게 되더라구요

마산에 유명한 삼계탕 식당 많은데..백제령 삼계탕도 유명하구요

멀리가긴 귀찮아서 근처인 마산 양덕동, 합성동의 삼계탕 맛있는집 검색해서 갔답니다.

 

가게 이름은 신백제 삼계탕.

그러고보니 백제 삼계탕, 백제 계삼탕, 백제령 등등..

혹시 삼계탕이..백제시대부터 전해진 고유음식인가요?

여튼 마산 양덕동 한일2차 맞은편 경민 인터빌 건물에 위치한

신백제 삼계탕 가게 내부입니다. 가격은 만이천원 이었어요.

그외 오리주물럭, 볶음밥,훈제바베큐,옻계탕도 있답니다.

 

 

늦은점심을 먹기위해 들어간 가게..

단체손님이 한팀 회식하고 있더라구요

오래된 주택을 개조한듯한 인테리어가 뭔가 ..

세련된 맛은 없지만~ 푸근하고 편안한 느낌^^

 

 

요렇게 칸막이식 룸으로 되어있는 공간도 있어서

어느정도 프라이빗한 공간감을 느낄수 있어 좋았답니다.

한 룸당 간격도 제법 널찍했구요 ^^

 

 

 

다시 음식이야기로 돌아와서~ ㅎ

마산 양덕동 신백제 삼계탕의 기본세팅이에요.

삼계탕 덜어먹는 그릇과 닭고기를 찍어먹을 소금 그릇.

 

 

 

쪼끔 기다렸더니- 이내곧 삼계탕이 서빙되어 나왔어요.

보글보글 끓는 고소한 삼계탕 국물 ~

외국인들이 삼계탕을 그리 좋아한다고 하죠?

김치같은건 자극적인데..삼계탕은 맵지도않고 맛이 깊고 담백해서..

일본작가 무라카미 류도 삼계탕을 주제로 한 에세이를 쓰기도 했었죠^^

 

 

밑반찬 세팅된 모습이에요.

오이소박이, 양파장아찌, 숙주나물,김치,풋고추.

소박하면서도 정갈나게 맛나던 반찬들..특히 오이 맛있더라구요.

 

 

 

삼계탕 먹을때 필수 구성 ㅋㅋ 술이 한병 나왔어요

인삼주라고 하나요? 맛있더라구요. 삼계탕이랑 먹기 좋은 술..

인삼주 아니면 어떡하지 ㅎㅎ 여튼 백숙 먹는 집마다 주는 그 술 있잖아요~ㅎ

 

 

 

잘익어서 야들야들해진 핑크빛 닭고기 속살~

소금에 콕콕 찍어서 한입

 

 

삼계탕 맛있게 먹는법~ 닭부터 먹고 배를 갈라서

찹쌀을 삼계탕 국물에 섞어서 냠냠~

요즘 만성피로에 절여져있던 제몸에서 힘이나는 느낌이에요

역시 힘없을땐 보양음식이 최고인듯!

 

 

2015/10/17 - [맛집 이야기] - 마산 신세계 백화점 맛집, 프리가 샐러드바 메뉴&가격

 

2015/10/07 - [맛집 이야기] - 피자에땅 1+1 메뉴추천, 가격 착한 피자~

 

2015/10/02 - [맛집 이야기] - 참 좋아했던 가게, 진해맛집 장작마루

 

2015/09/24 - [맛집 이야기] - 마산 신세계 백화점 산호동 근처의 삼계탕 맛집

 

+ Recent posts